그립다
그립지만 참는다
이건 내 인내심의 한계를 실험하는게 아니라, 니 인내심의 한계를 시험하는 것이다.

인내심의 한계에 다다르면 나에게 올것이고,
오지 않을 거면 지금 인내 조차도 안하겠지.

이번만은 다르리라 생각하지만 늘 이런식으로 이별을 하곤 하지
그리곤 한쪽은 아름다움을 추억하고 다른 한쪽은 진저리를 치지

사랑하는 사이에서의 이별이란 늘 이러하다.

'Miscellaneous Gen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偽善과 虛偽  (0) 2018.11.11
봄꿈  (0) 2018.10.13
이별이란?  (0) 2018.02.05
희망은 전혀 엉뚱한 바람을 타고 온다  (0) 2017.11.16
블루장미  (0) 2017.10.04
  (0) 2017.09.28
Posted by PD 개인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