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hose days

17번 올레길

PD 개인교수 2019.03.21 01:18

오늘은 식탁에서 밤샐 각 ^^
당분간 열심히하면 뭔가가 되겠지... .
.
스맛폰 TV로 "나는 자연인이다" 보면서 우리가 약속한 제주의 그 날을 꿈꿉니다.

아주 긴 탁자에서 커피마시며 글쓰는 우리를 상상하면 기분마저 좋아지지요.

봄 같지 않은 봄이 지나고
여름 언저리에 들어설 즈음,
난 17번 올레길 입구에서 누군가를 기다릴 것 같습니다.


'Those day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활절의 의미??  (0) 2019.04.22
만우절 같은 이별  (0) 2019.04.01
17번 올레길  (0) 2019.03.21
(대만여행)타이페이 101 빌딩  (0) 2019.02.28
(대만여행)오토바이의 왕국 대만  (0) 2019.02.28
개구리 뒷다리 튀김  (0) 2019.02.27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