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1.11 偽善과 虛偽
나는 왜 모든 선이 위선으로 보이고
모든 행함이 허위로 보일까?
내가 근본적으로 못된 것은 인정 및 차치하고...

당신들이 입으로 말하면서 하는 모든 봉사와 선한행동들은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가?
결국 본인의 만족을 위한 것임을 깨달으시기를...
그러니 희생하며 봉사한다, 돈으로 따지면 얼마다, 앞으로의 봉사계획은 뭐다... 이딴 개소리는 넣어두시고! 계속 하려면 그 입 닥치고 묵묵히 그냥하세요...

정말 目不忍見 그 자체네...!!
귀있는 자는 듣고, 눈있는 자들은 보라~

'Miscellaneous Gen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偽善과 虛偽  (0) 2018.11.11
봄꿈  (0) 2018.10.13
이별이란?  (0) 2018.02.05
희망은 전혀 엉뚱한 바람을 타고 온다  (0) 2017.11.16
블루장미  (0) 2017.10.04
  (0) 2017.09.28
Posted by PD 개인교수
이전버튼 1 이전버튼